태그 : 전시회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2020년 코리아빌드 둘러보기

매년 한 두 차례 건축 인테리어 관련 전시회를 찾고 있다. 집짓기에 한참 전부터 관심이 필요하기도 했고 이후 의식주 중 집에 관한 관심도가 가장 커서 계속해서 변화되는 건축과 인테리어의 트랜드와 감각을 유지해보고 싶은 마음에 기회되는 전시회에 혼자 둘러본다.  코로나19로 다소 주춤하는 요즘, 그래도 위생수칙에 나름대로 신경을...

[케이캣페어] 고양이 관련 상품 둘러보기

어릴적부터 워낙 고양이를 좋아해서 요즘도 동네 길냥이들 하고 인사 정도는 하고 다니지만 사정상 키우지는 못하고 있는데, 고양이 관련 행사가 있다하여 구경만 하고 왔다. ​'케이캣페어'라는 전시회는 처음이었는데, 일단 전시 첫날 풍경은 매우 놀라웠다. 평일 낮 시간인데, 많은 애묘인들이 북적이고 있었고 다들 여행용 캐리어나 큰 장바구니는 기본으...

홈테이블데코페어 2019-다양한 볼거리

작년에 이어 코엑스에 전시중인 '홈테이블 데코 페어 2019'를 혼자 둘러보고 왔다. 평일 낮 꽤 많은 관람객들이 전지장을 구경하며 구매도 하고 견적도 알아보는 등 홈스타일 전반에 걸친 상품들의 요즘 트랜드와 스타일에 관심을 보였다.  아직 여유있게 집안을 꾸미거나 제품을 구비할만한 상황이 아니지만 평소 건축과 인테리어 등에 관심이 많...

2019대한민국 친환경대전 나들이

요즘 들어 자주 가게 되는 삼성 코엑스 전시를 이번에는 요즘 화두인 '환경' 주제로 다양한 체험과 전시가 진행되고 있는 2019대한민국 친환경대전 ECO-EXPO KOREA에 다녀왔다.  단체로 온 학생들을 대상으로 여러 곳에서 교육과 체험이 진행되고 있었고, 환경 전반적인 문제를 다루는 퀴즈대회와 업체별로 체험과 간단한 학습 프로그램...

인터참코리아-뷰티엑스포 구경

코엑스 전시를 가끔씩 다니고 있어서 알게 된 뷰티엑스포 인터참코리아 를 지난 금요일 다녀왔다. 평일 낮 시간(수~금) 행사여서 같이 갈 친구가 없어 혼자 마지막 날 낮에 전시장에 입장하여 둘러봤는데, 예상과 달리 관람인들이 별로 많지 않아 한산하고 상당히 많은 업체들의 부스에서도 그렇게 큰 행사나 이벤트에 바쁘지 않았...

레트롤링-서울애니메이션센터 재미랑 나들이

올드한 미디어들, 테이프, LP, 만화잡지, 캐릭터 상품들, 게임기 등을 총집합시켜 플리마켓도 운영하는 서울애니메이션센터의 행사에 주말 혼자나드리로 다녀왔다. ​추억의 옛날 만화와 그에 관련된 오래된 물건들이 새삼 정겨운 이 행사는 매달 넷째주 토요일에 진행되며 명동역 2, 3번 출구 사이 재미로를 주욱 올라가면 나오는데, 가는 길 동...

[핸드아티코리아]'마을과 고양이' 등 볼거리 가득한 전시회

작년 23개국 56개사 620부스의 규모와 한국전시산업진흥회에서 국제전시회로 인정받은 글로벌 핸드크래프트 전문 전시회 '핸드아티코리아'에 첫 날 다녀왔다. ​소잉디자인페스티벌, 한국퀼트페스티벌과 공모전 파트와 그 외에 다양하고 작가들의 솜씨가 눈을 휘둥그레하게 만드는 여러분야의 핸드메이드 작품들이 전시 판매되고 있어 시간 가는 줄 모르고 혼자 관람에 빠...

新팔도유람:김용권 컬렉션 / 양원희 북한미술 컬렉션-수림아트센터

집 가까운 곳에 자리한, 얼마전 '갤러리 콘서트'로 다녀온 '수림문화재단 수림아트센터'에서 전시될 프로그램을 소개해본다. 무료 갤러리 나들이 생각이 있는 사람들은 무더위에 시원한 갤러리에서 좋은 전시들을 감상하며 여유로운 시간을 보내면 어떨지~

오랜만에 서울역사박물관 나들이(안데르센전)

처음 개관할 때부터 전시관람과 문화행사를 자주 다녔던 서울역사박물관에 아주 오랜만에 혼자서 관람하고 왔다. 7월 14일까지 연장 전시되는 '안데르센 코펜하겐 1819'도 보고 서울의 과거들을 다양하게 전시해 놓은 상설전시장도 천천히 돌아보며 뜨거운 여름낮 피서 겸 박물관나들이를 즐겼다.  평일 낮시간 박물관을 거닐 시간적 여유...

석파정, 서울미술관 나들이

간만에 만난 친구와 전부터 가고싶었던 석파정을 목표로 친구와 드라이브를 나섰다. 가는 길에 완전 개방된 청와대길을 거친 후, 부암동에 자리한 석파정과 서울미술관에 도착했다. ​원래 철종 때 영의정까지 지낸 김흥근의 별서였다가 흥선대원군이 소유하게 된 '석파정'의 이곳저곳을 폭염 속을 뚫고 친구와 사진촬영을 하면서 거닐었다. ​...
1 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