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언론시사회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아토믹 블론드> 눈과 귀를 사로잡는 스타일리시 파워 액션

'베를린 장벽 붕괴'라는 역사의 뒷 이야기의 흥미로운 설정으로 색다른 복고 스타일리시 액션을 표방한 <아토믹 블론드> 언론 시사회를 친구와 다녀왔다.  ​시작부터 8,90년대 복고적이고 현란한 음악과 패션이 현대적 해석으로 멋스럽게 재현되고 여자가 봐도 감탄사가 나오게 되는 아름다운 샤를리즈 테론이 금발을 휘날리며 다 끝내주...

<7번째 내가 죽던 날> 감각적 영상과 음악 그리고 여운

베스트셀러 원작, 타임루프(같은 시간을 반복) 소재의 드라마 판타지 <7번째 내가 죽던 날> 시사회를 다녀왔다. 거칠 것 없는 중산층의 세련되고 치기어린 삶을 사는 여고생 중 한 명인 주인공이 같은 하루 안에 갇혀 조금씩 변화하고 삶의 진실을 깨달아 가는 과정을 미스터리적 구도와 스타일리시한 영상과 음악을 ...

<로스트 인 더스트> 맛깔나게 감상할 수 있는 수작

<시카리오:암살자의 도시> http://songrea88.egloos.com/5859025 의 각본가의 작품이란 점부터 일단 주목하게 되는 웰메이드 화제작 <로스트 인 더스트> 언론시사회를 다녀왔다. ​미국 텍사스의 누런 모래 먼지가 가득한 투막하고 한적한 시골 변두리에서 시작부터 아찔한 은행강도사건이 이어지고&n...

<바닷마을 다이어리> 영롱하고 섬세한 치유 드라마

전작인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 http://songrea88.egloos.com/5782539 등 '가족'에 관한 섬세한 연출로 정평이 난 일본의 거장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또다른 가족 드라마 <바닷마을 다이어리> 언론시사회를 다녀왔다. ​일찍이 이혼한 부모 그리고 복잡해진 가족계보 등 변해버린 현...

<알로, 슈티> 배꼽빼는 훈훈한 프랑스 시골 코미디

시끌벅적 억양으로 금새 흥이 올라가는 프랑스 코미디 영화 <알로, 슈티> 언론시사회를 다녀왔다. ​주인공을 비롯해 등장인물들 모두 무슨 일만 나도 기운들도 좋게, 부산스럽고 호들갑을 떠는지, 능청스런 유머가 아주 시작부터 배꼽을 빼었고, 프랑스의 내부 사정을 잘은 모르지만 최북부 끝 지역 '슈티'라 불리는 최악으로 ...

<웰컴, 삼바> 현실의 고단한 인생들 그러나 심심한 전개

2011년 흥행작 <언터처블:1%의 우정> http://songrea88.egloos.com/5638343 의 감독과 주연 배우 오마 사이가 다시 만난 프랑스 드라마 영화 <웰컴, 삼바> 언론시사회를 엄마와 다녀왔다. ​접시 닦이 등등 근근히 일용직으로 간신히 버티지만 꿈이 있는 세네갈에서 온 불법체류자 '삼바'...

<엑스 마키나> 세계최초시사-묘한 매력의 신선한 A.I. SF

<28일 후> 알렉스 갈렌드 감독의 색다르고 묘한 매력의 SF 영화 <엑스 마키나> 세계 최초시사회(언론시사회)에 피아노제자님과 다녀왔다. 특히 이 영화의 남자 주연이 작년에 히트한 <어바웃 타임> http://songrea88.egloos.com/5777084 으로 로맨틱 가이 뉴페이스로 등...

<마네의 제비꽃 여인:베르트 모리조> 여성 최초 인상파 화가의 명화 속으로

아름다운 인상파 명화 속 숨겨진 여류화가 베르트 모리조의 이야기를 그림 같이 담은 프랑스 영화 <마네의 제비꽃 여인:베르트 모리조] 언론시사회를 보고 왔다. ​모네, 르느와르 그리고 후기의 고흐, 고갱까지 대부분 사람들이 잘 알고 좋아하는 인상파 화가의 작품들은 미술관을 넘어 일상 속에서 자주 감상하고 가깝게 접하고 있듯이 매우 ...

<스틸 라이프> 가까이에 있는 고독과 죽음, 많은 생각을 남긴다

특별한 장례식을 담당하는 런던 어느 구청 공무원의 이야기를 그린 영국, 이탈리아 드라마 영화 <스릴 라이프> 언론시사회를 다녀왔다. ​다양한 종교의식에 의한 장례식이 연이어 흐르는 서두부, 매번 그 자리를 지키는 한 남자가 있었으니 주인공 '존 메이'이다. 그의 일은 홀로 죽음을 맞이한 이들의&nb...

<더 바디> 정교한 드라마와 정통 스릴러의 묵직한 맛

<오퍼나지:비밀의 계단>과 <줄리아의 눈> http://songrea88.egloos.com/5501036 제작진(줄리아의 눈에서 각본을 맡았던 오리올 폴로가 감독....)이 내놓은 스페인 스릴러 영화 <더 바디> 언론시사회를 피아노제자님과 다녀왔다. 위의 두 작품에서 예상되는 남다른 공포와 ...
1 2 3 4 5 6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