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류승범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베를린> 우리도 자랑할 액션 영화가 생겼네

감각적인 오프닝을 시작으로 류승완 감독의 <베를린>을 보고 왔다. 같이 보기로 한 분의 사정상 미뤄진게 결국 예매 기한 마지막이 되어 급히 개봉 3주도 넘어서 보게 된 것이다. 그동안 평단의 호평과 많은 영화팬들의 관심이 꽂혀있어 상당히 궁금해하고 있었다. 아무튼 숨가쁜 충탄세례가 초반부터 터지고, 겁나는 육탄 액션에 맞춰 사정없이 ...

<용의자 X> 가슴 저린 류승범의 멜로 연기

일본 미스터리 소설 대가 히가시노 게이고의 2006년 나오키 수상작 [용의자 X의 헌신]을 원작으로 한 한국 영화 <용의자 X> 시사회를 다녀왔다. 이미 원작 소설과 동명의 일본 영화를 본 이들이 많고 나도 영화를 이미 접했기에 우리나라 작품에 대한 좀 다른 해석을 기대하고 있었고, <오로라 공주>의 방은진 감독 역시 이미...

<시체가 돌아왔다> 류승범의 똘끼 연기는 국보급이다

범죄 사기극, 본격 코미디 영화로 요즘 화제에 오른 <시체가 돌아왔다> 시사회를 다녀왔다. 개성 강한 출연진의 조합이라는 생각은 일찍 했는데, 영화를 열어보니 정말 보통 캐릭터 열전이 아니었다. 초반에 구체적인 상황이나 인물간의 관계에 대한 묘사 없이 느닷없고 단도직입적으로 사건이 터지고 황당 에피소드와 독특한 인물들이 튀어나오는 등 다소 당...

<수상한 고객들> 시사회-좋은 내용과 연기, 웃음과 감동 그러나...

개성있는 마스크와 탁월한 연기로 영화에 대한 큰 기대감을 불러일으키는 배우 류승범 주연의 코미디 휴먼드라마 영화 <수상한 고객들> 시사회를 보고 왔다.일단 오프닝 장면이 문제였다. 나를 비롯해 많은 시사회 관객이 류승범과 성동일 그리고 코믹한 포스터로 예상을 했던 코미디 쟝르에 대한 기대를 처음부터 뒤엎어버리게 하는 잔인한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