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대학로연극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연극[한뼘사이] 배꼽잡는 멀티맨의 대활약

요즘 흔한 오피스텔 1인 가구 젊은이​들을 그린 로맨틱 코미디 연극 <한뼘사이>를 친구와 관람하고 왔다. 젊은 남녀의 썸과 사회 생활의 에피소드들이 이어지고 다소 오글거리는 대사와 액션들이 좀 과하게 연출되면서 핵심 스토리의 집중도는 떨어지는 중반부까지 살짝 미숙함이 보였다. ​무대 활용면에서도 대사가 잘 들리지 않게 무대 가운데는 남겨둔 채...

연극[오펀스] 깊이있는 감성과 몰입감 높은 작품

미국 극작가이자 배우 라일 케슬러의 대표작으로 1983년 초연되어 극찬을 받은 연극 <오펀스>를 이웃블로거의 초대로 관람하고 왔다.  국내에선 2017년 초연되어 전 회 기립박수를 받으며 호평을 받았다 하는 웰메이드 연극으로 우선 중극장 규모와 세트, 다양한 조명, 음악 등의 효과에서 완성도가 상당했으며 무...

연극[안나라수마나라]꿈을 위한 응원

대학로 힐링 연극 <안나라수마나라>를 웃음힐링교실 강사님, 회원분과 관람하고 왔다. 하일권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이 연극은 '마술을 믿습니까', '꿈을 잃은 당신에게 전하는 마술 같은 위로'라는 포스터의 문구가 눈에 들어와 힐링에 대한 기대치를 높이고 있었다.  불우한 환경에 처한 주인공 여고생 '아이'가 수상한 마술사를 만나면서 조...

연극[머더 미스터리] 관객과의 소통 폭소극

관객과 같이 풀어간다는 탐정 추리 연극 <머더 미스터리>에 지인(웃음힐링교실 강사님)과 다녀왔다. 꽤 큰 규모와 쾌적한 시설이 우선 마음에 든 극장과 무대 설치를 본 후 이내 라이브로 건반 연주가 흐르고(공연 내내 완성도 있는 배경음악을 연주함) 배우의 오프닝이 시작되었다. ​100% 즉흥 연극이라는 다소 과장된 설명과 계속해서 관객...

연극<룸넘버13>폭발하는 코미디 무대의 진수

1991년 영국 ‘로렌스 올리비에 베스트 코미디상'을 수상하고 40여 개국에서 흥행한, '라이어' 시리즈와 '오! 브라더스'의 극작가 '레이 쿠니'의 연극<룸넘버13>을 친구와 관람하고 왔다.  아주 예전에 재밌게 감상했던 기억이 있는 이 작품을 다시 보면서 역시 시간이 지나도 좋은 작품은 여전히 많은 이들...

연극<2호선 세입자>흥과 에너지 넘치는 무대

2호선 열차를 무대로 다양한 사람들의 삶을 웃음으로 풀어낸 코미디 드라마 연극 <2호선 세입자>를 친구와 관람하고 왔다. ​인턴 사원에서 오갈데 없는 노인까지 다양한 사연과 곡절을 지닌 인물들을 통해 서민들의 고단한 일상을 보여주는 동시에 유쾌하고 경쾌한 리듬으로 무대를 꽉 채우는 기운 넘치는 한바탕 소동을 펼쳐 그 에너지가...

대학로연극[달빛크로키]몰입 높은 드라마 2인극

좋은 연극들(형제의 밤, 와일드 패밀리 등)을 연달아 내놓고 있는 기획사 '대학로발전소'의 <달빛크로키>를 친구와 관람하고 왔다. ​사랑에 관한 적나라한 단면적 표현과 본격 내레이션 격정멜로극을 표방하여 두 개의 에피소드로 옴니버스 형태를 취한 이 연극의 첫 번째 이야기 '옥상의 슈퍼맨'이 시작되었다. ​젊은 부부의 끝없는 일상의 대화 릴레이...

연극[타푸리식당] 경쾌하고 깔끔하게 잘 빠진 코미디극

꽃미남들이 여럿 나온다하여 일단 기대감이 확 뛴 대학로 코미디 연극 <타푸리식당>을 선배언니와 관람하고 왔다. ​다소 생뚱맞아 보이는 진지한 음악과 함꼐 요리인지 화학 실험인지 첫 등장이 인상적으로 흐르고 이어 다들 멋진 남자 배우들이 빠르고 경쾌한 대사와 좋은 호흡으로 관객들을 빨아들이기 시작했다. ​상당히 합이 좋은 출연자들의 연기 앙상블...

연극<연애하기 좋은날> 풋풋한 연애의 추억

개인적으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어 찾는 게 로맨스나 코미디인 요즘, 어릴적 풋풋한 연애의 추억을 떠올리게 하는 대학로 연극 <연애하기 좋은날>을 피아노제자님과 관람하고 왔다. ​사고 후 우연히 단기 기억상실에 걸린 옛 여친과 한 곳에 있게 된 남자가 그녀에게 과거 첫만남에서부터 사귀었던 추억을 하나하나 꺼내보이며, 어린 커플의 다소...

연극<미라클> 감동과 재미 폭발적

대​학로 스테디셀러 연극 <미라클>을 지인과 관람하고 왔다. 연극, 뮤지컬 각각 3000회 이상의 공연을 한 이 작품의 이번 2019넌 새로운 각색 버전은 메시지를 살리면서 동시대 관객들과의 소통을 중점으로 하였다 하여 매우 기대가 되었다. ​식물인간이 되어 누워있는 레지던트 의사 환자의 영혼의 독백과 주변 의사, 간호사 등의 리얼감 넘치는 ...
1 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