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년 영화일기-9월(셜록유령신부~플로렌스) 영화를 보자

2016년

 

 

9월

 

이른 추석, 더위 속에 그저 TV에 의존하며 보냈는데, 특히 보면 볼수록 더 재미가 느껴지는 종영된 드라마 <W>를 여기저기 케이블 재방송으로 보며 9월을 보냈다. 덕분에 그동안도 호감도 높았지만 이종석의 호연과 더욱 예뻐진 모습에 빠져 한동안은 꽂혀있을 예정이라는...

 (영화관 관람 * 6편, 집에서 10편(시리즈는 한 시즌을 1편으로)

 

 

<잉투기>/롯데시네마월드타워-신선한 작품. * 추천!

 

<고산자>/메가박스코엑스-극적 재미는 컸으나 역사적 오류가 찜찜... *

 

<브리짓 존스의 베이비>/롯데시네마건대입구-이렇게 영화 내내 폭소하기도 힘들다는...ㅋㅋ * 강력 추천!

 

<스타트렉 다크니스>-여러번 다시 봐도 정말 재밌는... 시리즈 3편 중 최고다. * 강력 추천!

 

<인터스텔라>-가슴 뭉클한 SF, 다시보기 필수작. * 강력 추천!

 

<터미네이터 제네시스>-다시보니 디테일한 재미가 있지만 전체적으로 아무래도 심심함이... *

 

<셜록:유령신부>-다음 시즌으로 가기 전 과거로의 여행 느낌의 에피소드로 군더더기 없는 대사와 아기자기함이 팬들 입맛에 딱~ 강력 추천!

 

<극장판 울려라! 유포니엄>-고교 취주악부의 열정이 좋은 연주와 함께 잘 그려짐. 다소 유머가 아쉽고 진지함도 과한듯한...

 

<나만이 없는 거리>-전체적으로 판타지적 요소는 좋았으나 억지스럽고 신파적 엔딩과 긴 호흡, 세부적 엉성함은 아쉽다.

 

<셜리:허드슨강의 기적>/롯데시네마월드타워슈퍼플렉스G-짧지만 실화의 감동과 여운은 매우 크다. * 강력 추천!

 

<미스 페레그린과 이상한 아이들의 집>/여의도CGV-팀 버튼 감독의 역량이 다시 살아난 느낌. 감성 가득한 아름다운 어른 판타지로 굿~ * 추천!

 

<럭키>/용산CGV-유해진 만을 위한 코미디 작품으로 가볍게 계속 웃기에 딱~ * 추천!

 

<크림슨 피크>-중간부 지루한 감이 아쉬우나 길예르모 델 토로 감독 다운 그로데스크하고 고혹적인 영상미가 훌륭하다. 추천!

 

<플로렌스>-인간적 온기가 가득한 음치 소프라노 실화를 명연기로 담은 작품. 추천!

 

<The K2>(16부작)-크게 차별적인 스토리는 아니나 TV드라마에서 보기 드문 차원다른 격투 액션이 상당히 볼만하다. 추천!

 

<기묘한 이야기 2014년 가을편>-젊은이와 부자 노인의 에피소드는 무척 교훈적이고 여운을 주었고, 마지막 에피소드에서 난데없는 '하나모'라는 '인간 생리현상처리'라는 공상은 웃기면서 흥미로웠다. 추천!

 


* 인기글 *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