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모와 다락방의 수상한 요괴들> 폭소 어드벤처 감동 드라마 애니메이션 영화를 보자

언제봐도 정감 넘치는 푸르고 맑은 시골 풍경이 아름다운 일본 셀애니메이션(부분적 자연스럽고 부드러운 CG) <모모와 다락방의 수상한 요괴들> 시사회를 조카와 즐겁게 보고 왔다.

우선 감탄사가 절로 나오는 영화의 정교하고 디테일한 경치가 눈을 정화시키는 듯했다. 알아보니,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의 <벼랑 위의 포뇨>의 주 배경이 되기도 한, 3000개의 섬들로 둘러싸여 있는 일본 '세토내해'라는 아름다운 섬을 배경으로 했다는 것이다. 

이 영화 속 풍경들은 우리나라의 해상국립 공원의 경치와 비슷하게 무척이나 환상적으로 아름다웠는데, 바로 제작진이 그곳에서 오래 머물며 9570장의 사진을 찍어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과 <마녀 배달부 키키>의 최고의 스탭들이 작화, 미술 감독을 맡아 섬세하고 품격있는 수채화 느낌의 실제같은 섬의 모습을 재현했다고 하니 두 말이 필요없다.

그리고 일본 만화나 영화, <이웃집 토토루>, <멋진 악몽> 등과 같이 단골로 등장하는 요괴나 전통 신들이 이 작품에서 거의 주인공인데, 이처럼 일본에서는 아직도 구석 시골 마을에 가면 일본 전통의 요괴가 정말 살고 있을 것만 같은 기분이 영화를 보다보면 더해진다.

아무튼 최고의 애니메이션 장인들과 <아키라>, <공각기동대>의 캐릭터 디자인과 감독 데뷔작 <인랑>으로로 세계적인 주목을 받았던 
오키우라 히로유키 감독의 11년만의 작품인 이 <모모. 요괴들>은 아빠를 잃은 슬픔을 안은 소녀 '모모'가 엄마의 고향인 섬마을로 이사를 와서 아주 특별한 사건과 모험을 하는 유쾌한 판타지 드라마이다. 

그런데, 이 작품이 특별한 것은 바로 착하고 예쁜 그러면서 반전의 끼를 가진 주인공 모모와 개성 만점의 요괴 친구들이 예사롭지 않으며, 게다 엉뚱발랄한 에피소드들이 어찌나 포복절도하게 코믹한지 보는 내내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

그렇다고 가벼운 슬랩스틱 코미디만 있는냐, 그것도 아닌게 극적이고 스펙터클한 클라이막스의 쾌감도 확실하게 표현되었으며, 포근하고 아름다운 음악과 어울리는 눈물없인 볼 수 없는 모모의 애잔한 사연의 서정적 가족 드라마까지 여러가지 쟝르를 아우르는 요소요소의 짜임새가 훌륭히 녹아져 있었다. 

소소한 일상 속에 스며든 낭만적이고 순수한 이야기에 코믹과 판타지를 절묘하고 흥미진진하게 풀어낸 점에서 좀 더 친근하고 즐거운 감동이 전해졌다.

우리말 자막판으로 봤기에 오리지널 일본어 목소리 연기의 제맛을 느낄 수 있었는데, 얼마전 국내 개봉한 역시 엄청나게 웃을 수 있었던 <멋진 악몽>에서 은근 귀여운 유령 증인을 맡았던
니시다 토시유키가 싱크로율 100%의 덩치 큰 요괴 '이와'를 연기하여 단박에 알 수 있었다. 우리말 더빙에선 개그맨 김준현이 이 역을 하고 그 외 양상국, 안윤상이 더빙을 했다니, 아이들에겐 더 친숙함이 전해질듯하다.

기발하고 유쾌한 상상의 결정판으로 풍부한 감성이 어른 아이 모두에게 행복한 기분에 젖게하는 코미디 판타지 어드벤처 애니메이션 <모모와 다락방의 수상한 요괴들>을 놓치지 말기를 바란다.


* 인기글 *

                                                                      2012. 7.4 오늘의 추천글

덧글

  • 산왕 2012/07/02 10:48 # 답글

    아 시사회 가려다 시간이 안맞아 못봤는데 ㅠㅠ 개봉하면 봐야겠습니다.
  • realove 2012/07/02 12:00 #

    정말 웃고, 울고~ㅋ 이번주 개봉하니 꼭 보세요^^
  • 만가 아이 2012/07/04 13:36 # 답글

    빨리 보고 싶네요 ... 잘보고갑니다 ,~~ 즐거운 하루보내세요 ~~
  • realove 2012/07/06 07:44 #

    꼭 보세요~
    방문 감사합니다^^
  • 애쉬 2012/07/04 16:37 # 답글

    지부리 작화는 아닌 것 같네요.... 뭔가... 지부리의 재료를 다른 요리사가 요리한 듯한 느낌이^^

    뭔가 속 사정이 있을까요? ㅎㅎ 관객들의 평을 기다려봅니다.
  • realove 2012/07/06 07:45 #

    감독의 독창성이 상당합니다. 꼭 감상하시길~
    방문 감사합니다.
댓글 입력 영역